메뉴 건너뛰기

지리산스마트팜연구소

며느리밑씻개

mynick 2019.08.09 01:49 조회 수 : 11

페이스북 / 산나물 산야초 https://www.facebook.com/groups/17904901...SEARCH_BOX 

며느리밑씻개

며느리밑씻개(문화어: 사광이아재비)는 마디풀과에 딸린 덩굴성 한해살이풀이다.

한국 원산이며 중국·일본·러시아 극동부에도 서식한다.

치질 예방에 쓰인 것에서 유래했다는 설과 화장지가 귀하던 시절에 시어머니가 며느리를 미워하여 부드러운 풀잎 대신 가시가 있는 이 풀로 뒤를 닦도록 했다는 데서 유래했다는 설 도 있으나 일본 꽃이름 '의붓자식의 밑씻개'(ママコノシリヌグイ)에서 왔다는 것이 정설이다.

며누리밑씻개·가시덩굴여뀌라고도 부른다.

며느리밑씻개의 일제 강점기 이전 이름은 ‘사광이아재비’인데, 여기서 ‘사광이’는 ‘살쾡이’, 즉 ‘산에 사는 야생 고양이’라는 의미다.

생태

길가나 빈터 같이 습한 곳에서 덩굴져 자란다.

며느리배꼽과 닮았는데, 잎자루가 잎몸 밑면에 붙는 며느리배꼽과 달리 며느리밑씻개는 삼각형 잎몸의 밑변에 잎자루가 붙어서 구별한다.

길이 1-2m쯤 되며 가지가 많이 갈라지고 줄기는 네모진다.

잎자루와 줄기에 갈고리 모양의 가시가 아래를 향해 많이 난다.

잎은 어긋나고 긴 잎자루가 있으며 삼각형 모양이다.

꽃은 7~8월에 줄기 끝에 모여 핀다.

꽃잎처럼 보이는 꽃받침이 연분홍색이며, 꽃잎은 없다.

열매는 9월경에 맺으며 둥글고 끝이 뾰족한데 며느리배꼽과 달리 광택이 나지 않으며 검게 익는다.

관리 및 번식법

관리법 : 어느 곳에서나 잘 자라며 날카로운 가시에 찔리지 않도록 조심해야 한다.

따라서 사람의 왕래가 적은 곳에 심고 물은 3~4일 간격으로 준다.

번식법 : 9월에 종자를 받아 종이에 싸서 보관 후 이듬해 봄에 뿌린다.

쓰임새

어린잎을 살짝 데치거나 생채를 나물로 무쳐 먹는다.

된장국 따위의 국거리로 쓰고 가루를 묻혀 튀김을 해 먹는다.

한방에서 땅 위에 나온 식물체를 낭인(廊茵)이라 하며, 약으로 쓴다.

상처가 부은 것을 삭아 없어지게 하며, 피를 소통시켜 주고 어혈(瘀血)을 없애주는 효능이 있다.

치질, 습진 등의 증상에 쓴다.

 

https://www.facebook.com/groups/1790490144575295/permalink/2182047818752857/